민족의 시조로 받드는 고조선(고조선단군조선)의 첫째 임금. 단군. 단군왕검 또는 단웅천왕 이라고 한다.
천제인 환인의 손자이며 환웅의 아들로 서기 전 2333(단기1)년에 아사달에 도읍을 정하고 단군조선을 개국하였다.

“왕검은 당고(唐高: 중국의 가장 오랜 역사 고전인 상서 첫머리에 올라 있는 제왕) 즉위 50년인 경인(庚寅: 50년은 丁巳이니 틀린 듯하다)에 평양성에 도읍을 정하고 비로소 조선이라 일컬었으며, 이어서 백악산(白岳山)의 아사달로 옮긴 뒤 그 곳을 궁홀산(弓忽山) 또는 금미달(今彌達)이라 하였다. 단군은 1500년 동안 나라를 다스리고 주(周)나라 호왕(虎王)이 즉위한 기묘년(己卯年)에 기자(箕子)를 조선의 임금으로 봉한 후 장당경(藏唐京: 황해도 신천군 文化面)으로 옮겼다가, 뒤에 아사달에 돌아와 숨어서 산신(山神)이 되니 나이가 1908세였다” 이 개국신화는 이후 연구하는 학자들에 따라 많은 해석이 나왔다.

원래 신화는 역사적인 사실 바로 그 자체는 아니라 하더라도 그 속에 담겨 있는 역사성을 전혀 배제할 수는 없으므로 어떤 맥락으로든 간에 신화의 의미는 풀려야 하지만 단군의 신화가 그대로 왕조사(王朝史)인 것처럼 해석하는 것도 무리이다.
그러나 단군신화는 한민족이 수난을 당하고 위기에 처할 때마다 민족의 단합을 요구하는 구심체적(求心體的) 역할을 해왔다.
신고

'손솜씨 전시 > 캐릭터-한국 역사인물' 카테고리의 다른 글

KO-005 을지문덕  (1) 2003.08.20
KO-004 왕산악  (2) 2003.08.20
KO-003 광개토대왕  (1) 2003.08.20
KO-002 온달장군  (0) 2003.08.20
KO-001 평강공주  (2) 2003.08.20
GO-001 단군  (1) 2003.08.19
블로그 이미지

빨간택시 redtaxi

IT산업 및 대중문화 미디어산업(애니메이션, 영화, 게임)에 대한 애정어린 관심의 기록, 배우는 즐거움에 대한 기록 그리고 그림이나 만드는 것에 대한 손솜씨를 가진 유쾌한 키덜트 빨간택시입니다. 이곳은 유쾌한 문화데이트 안내자 빨간택시가 운영하는 블로그, 빨간택시쩜넷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